NEWS

'복면가왕' 쓰리고=우즈 조승연…참 잘했어요 3R 진출
작성자 : 관리자 2020.09.14


 

 

(서울=뉴스1) 이아영 기자 = 가수 우즈 조승연이 '복면가왕'에 출연했다.


30일 오후 방송된 MBC '복면가왕'에서는 장미여사에 도전하는 복면 가수들의 2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.

이날 참 잘했어요는 자우림의 '야상곡'을 선곡했다. 쓰리고는 야다의 '이미 슬픈 사랑'으로 반격했다. 참 잘했어요는 아련한 감성을, 쓰리고는 애절한 샤우팅으로 호소력 짙은 가창력을 자랑했다. 판정단의 선택은 참 잘했어요였다. 점수는 13 대 8이었다.

쓰리고는 우즈 조승연이었다. 보컬, 랩, 댄스, 프로듀싱까지 다 하는 만능 아티스트였다. 조승연은 "갓세븐 유겸과 김우석이 '복면가왕'에 나가보라고 용기를 줬다. 김우석이 여기서 섹시 댄스 개인기를 했는데 저도 새소리 비트박스로 놀림당할 것 같다"고 말했다. 조승연은 윤상의 번호를 알고 싶다고 러브콜을 보냈다. 윤상은 "멋진 고음에 감동했다"라며 "원한다면 충분히 주겠다"고 화답했다.